본문 바로가기
돈 되는 기사 분석/국내 이슈

녹십자랩셀, 미MSD 2조원대 기술 수출 소식에 강세

by 삼복이 2021. 1. 29.
반응형

녹십자랩셀, 미MSD 2조원대 기술 수출 소식에 강세

 

GC녹십자랩셀과 미국 관계사 아티바 테라퓨틱스(이하 아티바)가 미국 머크(MSD)와 총 2조 원대 세포치료제 관련 기술수출을 성사시켰다.

GC녹십자랩셀은 미국 관계사인 아티바 바이오테라퓨틱스(이하 아티바)와 고형암에 쓰는 CAR-NK 세포치료제 3종을 공동개발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오늘(29일) 공시했다.

※ 아티바는 2019년 GC(녹십자홀딩스)와 GC녹십자랩셀이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해 미국 샌디에이고에 설립한 법인이다.

 

이번 계약은 아티바가 미국 MSD로부터 공동 연구개발을 수주한 데 따라 원천기술을 가지고 있는 GC녹십자랩셀에서 업무를 담당하게 돼 체결된 것이다.
아티바가 MSD에 세포치료제 관련 기술을 수출하고, 공동 연구개발을 추진하는 데 대한 전체 계약 규모는 18억6천600만 달러(약 2조900억 원)이다.


MSD와 아티바, 아티바와 GC녹십자랩셀로 이어지는 계약에 따라 이들 회사는 총 3가지 고형암에 대한 CAR-NK 세포치료제를 공동 개발한다. MSD는 향후 임상 개발과 상업화에 대한 전 세계 독점 권리를 갖게 된다. 구체적인 암 종류에 대해서는 정해지지 않았다.

 

GC녹십자랩셀 관계자는 "글로벌 제약사가 GC녹십자랩셀의 CAR-NK 플랫폼 기술을 몇 개 프로젝트에만 활용하는 데 수조 원의 가치로 산정한 것은 매우 이례적"이라며 "GC녹십자랩셀과 아티바의 글로벌 수준의 역량이 더해진 결과로 평가된다"고 말했다.


CAR-NK 치료제는 면역세포의 일종인 NK 세포의 면역 기능을 강화해 암세포에 결합할 수 있도록 만들어 차세대 항암제로 주목받고 있다. 기존 면역항암제에 비해 안전하고 타인에게 사용할 수 있는 등의 장점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.


녹십자랩셀

녹십자랩셀 차트

전고점을 돌파하며 20%넘게 상승했다.

녹십자랩셀을 비롯하여 녹십자 홀딩스, 녹십자셀 등

녹십자그룹주들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.

댓글5